• 최종편집 2024-04-23(화)

북한기독교총연서 겨울수련회

탈북민들을 위한사역에 주력키로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4.02.03 14:32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스트-북기총.jpg

 

 

 탈북민목회자들의 연합체인 북한기독교총연합회(회장=정형신목사)는 지난달 29일과 30일 라마다 수안보호텔에서 겨울수련회를 진행했다. 120명의 회원과 가족이 함께한 이번 수련회에서 참석자들은 탈북민사역에 더욱 주력하기로 다짐했다.

 

 사무총장 김광호목사의 사회로 진행된 개회예배로 시작된 이번 수련회는 회장 정형신목사의 개회선언 후 이사장 강철호목사가 설교했다. 강목사의 설교 후 진행된 총회에서는 현 집행부를 한 해 더 섬기기로 결정하고, 내년 겨울총회에서 새로운 집행부를 구성하기로 결정했다. 또한 김태진 태국 사역장 사역소개, 부회장 김강오목사의 이 연합회 교정사역 소개, 미주지부장 이중인목사의 미주사역 소개도 진행됐다.

 

 김강오목사의 사회로 진행된 부흥회는 최선화목사(안산하나교회)의 대표기도 후 목양교회 원로인 임준식목사가 설교했다. 임목사는 “어려운 상황 속에서도 목양일념으로 수고하는 탈북민목회자들이 예수 그리스도의 복음만을 붙잡고 목회하면 하나님께서 도와주신다”면서, “좌로 우로 치우치지 말고 건강한 목회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설교 후 바로 이어서 현비파목사의 인도로 복음통일 기도회가 진행됐다.

 

 부흥회 전에는 대한예수교장로회 통합측 이북노회연합회 회장 문성원목사가 후원금을 전달하며, 격려사를 전했다. 문목사는 “한국교회가 야성을 잃어버렸는데 탈북목회자들은 목숨걸고 한국에 온 그 정신으로 목회하면 반드시 승리할 것이다”고 말했다. 김진성전도사의 사회로 진행된 아침경건회는 김영호전도사가 설교했으며, 각 파트별로 사역간담회도 진행됐다. 폐회예배는 디아스포라선교회 대표인 김영제목사가 설교했다.

 

 한편 이번 수련회에서는 연합회 후원이사장 김종욱목사(이레교회)의 초청으로 붕어빵 선교 부부단에 섬김도 있었다. 김목사는 “이번 수련회 때 붕어빵 선교하는 부부를 불러 현장에서 붕어빵을 구워 회원들에게 제공했다. 모두가 맛있게 먹는 모습과 붕어빵 선교담당자도 귀한 섬김을 해서 감사했다는 말을 전해 그 점이 감사했다”면서, “십여 년 훨씬 전부터 수련회를 참여했는데 해가 갈수록 짜임새도 있고 성숙한 모습을 보여 앞으로 우리 연합회가 한국교회에 큰 도전을 줄 수 있는 날이 오길 소망한다”고 말했다.

 

이 연합회는 오는 8월 천안에서 여름수련회를 진행할 예정이다.

태그

전체댓글 0

  • 6992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북한기독교총연서 겨울수련회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