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2-20(화)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3.11.28 11:09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박정미.jpg

 

‘내가 야곱과 맺은 내 언약과 이삭과 맺은 내 언약을 기억하며 아브라함과 맺은 내 언약을 기억하고 그 땅을 기억하리라.’ 레26:42. 하나님은 언약의 하나님이시며 그 언약을 기억하는 자들에게 약속을 성취하신다. 예배는 하나님의 언약을 기억하며 찬양해야 영적인 예배라고 할 수 있다. 하나님은 언약을 통해 자기백성과 나라를 세우시기 때문이다. ‘내가 그들의 하나님이 되기 위하여 민족들이 보는 앞에서 애굽 땅으로부터 그들을 인도하여 낸 그들의 조상과의 언약을 그들을 위하여 기억하리라 나는 여호와이니라’ 레26:45 하나님의 자녀들도 하나님의 계명을 기억, 민15:39 해야한다.

 

하나님께서도 자기를 경외하는 자들에게 양식을 주시며 그의 언약을 영원히 기억하심,시111:5은 하나님이 그 자녀와 언약관계에 있음을 보여주신다. ‘여호와는 은혜로우시고 자비하셔서 그의 기적을 통해 하나님을 기억하도록 하셨다’. 시111:4. 큰 시험과 이적과 기사와 강한 손과 편 팔을 기억하라’ 신7:19 고 하셨다. 이스라엘 백성들은 그의 이적과 그의 입의 판단을 기억함으로 하나님의 언약 안에 거하게 된다. 여호와 하나님은 그의 언약 곧 천대에 걸쳐 명령하신 말씀을 영원히 기억하시기 때문이다. 

 

 하나님은 주의 백성에게 베푸시는 은혜를 기억하시며 주의 구원으로 돌보시는 분이시다. 약속을 기억하지 못하는 것은 하나님을 거역하는 자들로 그의 심판아래 두셨다. 이스라엘 민족에게 ‘안식일을 기억하여 거룩하게 지키라’ 출20:8는 명령은 순종의 여부를 알고자 하심이다. 하나님으로 만족한 안식을 통해 육신의 일을 쉬고 성령안에서 살기를 원하신 것이다. 이것은 그의 인자하심(사랑)을 찬미하는 예배자를 찾으신다는 것을 알게하신다.

 

오늘날 주의 약속의 말씀으로 하나님을 기억하는 영성이 필요하다. 하나님의 언약과 그의 영원한 사랑을 기억하며 찬미 드리는 온유와 겸손의 멍에를 멘 예배자를 찾으신다. 범사에 하나님의 선하심과 인자하심을 의지함이 우리의 삶이며 예배이다. 우리가 사망에서 구원받은 사실로 인해 ‘다시 살아나신 예수그리스도를 기억’ 딤후2:8하는 일이다. ‘~예수여 당신의 나라에 임하실 때에 나를 기억하소서, 눅23:42라는 강도의 고백 속에 주의 나라를 기억하고 있음을 알아야한다. 하나님의 약속한 나라를 구할 때 그 나라를 주셨다. 또한 하나님은 우리의 구제를 기억해 주신다./대전반석교회 목사·수필가

태그

전체댓글 0

  • 05626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성서와 생활[5] 그리스도인의 영성 -기억의 영성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