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6-17(월)

시니어선교한국서 글로벌 컨퍼런스

변화된 시대 속 열매맺는 선교 추구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3.09.05 21:59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KakaoTalk_20230904_095827213.jpg

 

시니어선교한국은 주를 기쁘시게 할 것이 무엇인가 분별하여 보라란 제목으로 글로벌 컨퍼런스를 진행했다.(시니어선교한국 제공)

 

시니어선교한국(대표=최철희선교사)은 지난달 31일부터 2일까지 사랑의교회 안성수양관과 온라인에서 「주를 기쁘시게 할 것이 무엇인가 분별하여 보라」란 제목으로 글로벌 컨퍼런스를 진행했다. 참석자들은 변화된 시대 속에서 열매 맺는 선교사역을 하기로 다짐했다.

이 단체 대표 최철희선교사는 “코로나 팬데믹을 지나면서 선교 페러다임이 변화되고 있다. 시대를 분별해 마땅히 해야 할 바를 구하기 위해 이번 컨퍼런스를 열었다”면서, “이번 컨퍼런스에는 한국선교연구원 홍현철원장과 북한에 장기간 억류됐던 간증과 북한선교의 생생한 감동을 나누어 줄 임현수목사님을 모시게 됐다”고 했다.

 

또한 “각 지역선교회와 세계 각지에서 사역하는 시니어선교사, 협력단체인 해외 실버선교회 분들이 함께 모여 나누고 기도하는 시간이 될 것이다”면서, “성숙한 그리스도인으로서 빛의 열매를 맺고, 시대를 분별하는 자리가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이번 컨퍼런스에선 한국선교연구원 홍현철원장의 「변화하는 한국선교와 성찰」, 토론토 큰빛장로교회 원로인 임현수목사의 「세가지 변화가 일어나야 합니다」란 제목으로 북한선교 특강을 진행했다. 저녁 메시지는 신반포교회 홍문수목사가 「신앙의 최고봉을 향하여」, 「패션 오브 크라이스트」란 제목으로 설교했다. 아침 경건의 시간은 유영미선교사(전북시니어선교회), 심동엽선교사(예양회)가 진행했다. 이외에도 분과별 모임이 진행됐다.

마지막 날에는 성찬식이 진행됐다. 성찬식에 앞서 김영휘목사가 「주를 기쁘시게 하는 삶」이란 제목으로 설교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73398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시니어선교한국서 글로벌 컨퍼런스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