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7-10(금)

기감 새물결, 전준구목사 관련 성명

“성범죄 대하는 감리회의 태도 비겁”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5.28 14:35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감리회목회자모임새물결(상임대표=박인환목사)은 지난 15일 성명을 통해 최근 성범죄 의혹으로 국가적 이슈가 된 서울남연회 로고스교회 전명구목사의 과거에 비통한 심정을 표하고, 이에 대해 감리회가 취한 태도는 감리회의 존재이유에 대해 근원적인 의문을 제기 할 만큼 정의롭지 못했고 비겁했다고 항명했다.

 

새물결은 “방송에서도 언급했듯이 감리회는 전*구목사의 성범죄를 여러 과정을 통해 심판하고 치리할 수 있었다. 새물결은 오래 전에 전*구목사 문제를 인지하고 감리회에 문제 해결을 요구하였지만 감리회 지도부는 이를 무시하였다”며, “이로써 감리회는 스스로 치리의 기회를 박탈함으로 자정 능력을 상실했다. 그 결과는 매우 참혹했고 감리회 위상에 큰 타격을 주었다. 감리회는 이 사태를 엄중하게 받아들이고 불법과 불의함을 밝혀야 한다”고 전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11216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기감 새물결, 전준구목사 관련 성명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