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11-11(월)

2일, 교회봉사단서 통합돌봄 세미나

사회복지 대상자 기반의 패러다임 제시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10.17 12:16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한국교회봉사단(공동대표회=이영훈·정성진·고명진목사)과 한국기독교사회복지실천학회(이사장= 박종삼, 학회장=이준우)는 오는 2일 오후 2시 서울 종로5가 한국교회100주년기념관 신관 4층 세미나실에서 지역사회 통합돌봄 커뮤니티케어와 교회의 역할이란 주제로 세미나를 개최한다.

 

1부 기도회는 정성진목사(한교봉 공동대표회장)의 메시지와 김동배교수(한교봉 디아코니아포럼 대표)기도로 진행되고, 2부 세미나에서는 학회 연구위원장 김종선교수(구세군사관대학원대학교)가 좌장을 맡고, 오단이교수(숭실대학교)가 주제발제, 최희철교수(강남대학교)와 정시몬 관장(문산종합사회복지관)이 토론에 참여한다.

 

오단이교수는 발제를 통해 한국사회의 사회복지 패러다임이 사회복지 대상자를 기반으로 하는 복지시설 중심에서 지역사회 통합 돌봄(커뮤니티케어) 중심으로 바뀌고 있다고 지적하고 지역사회를 기반으로 하고 있는 교회가 지역사회 통합 돌봄의 장이 되어야 한다고 발표할 예정이다. 이번 세미나는 목회자, 기독교 관련 사회복지 종사자, 사회복지 교수 및 학생, 신학생 등이 참가대상이다.

태그

전체댓글 0

  • 07669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2일, 교회봉사단서 통합돌봄 세미나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