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4-23(화)

‘키워드’로 ‘성경’을 쉽고 명쾌하게 배운다

3월부터 굼나제하우스 성경강좌 개강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4.02.13 11:45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이재문 목사 굼나제하우스.JPG평신도들을 위한 강좌도 개설, 말씀과 복음으로 단련시키고 

  

 굼나제하우스(대표=이재문목사·사진)에서 성경전체를 마스터하는 성경강좌를 오는 3월 6일 개강한다. 온라인으로 진행되며 기초반 1년 과정과, 기초반 과정 이수자에 한해 진행되는 심화반 3년 과정으로서 온라인으로 진행된다.

 

 ‘굼나제’란 ‘연단하다’와 ‘단련하다’는 의미로서 굼나제하우스는 한국교회를 말씀으로, 복음으로 단련시킨다는 의미와 목적을 담고 있다.

 

 이재문대표는 “저는 지금까지 올바른 교회운동이 일어나기를 바라며 목회자들만을 대상으로 성경을 가르쳐 왔다. 그 이유는 교회가 바로 서기 위해서는 목회자를 바로 세워야한다는 전제아래 가장 중요한 성경을 올바르게 알게 해야겠다는 마음이 절실했기 때문이다”라고 자신의 소명을 밝혔다. 

 

 현대 기독교의 맹점은 신학을 마쳐도 성경을 제대로 마스터도 해보지 않고 목회를 하는 일부 목사들이 성도들에게 왜곡된 신앙관을 심어주는데 있다. 

 

 이대표는 “일부 목회자들은 성경을 부분적으로 알거나 왜곡되게 알고 있다. 또한 그것을 강단에서 선포하며 목사의 권위를 실추시키는 안타까운 현실에 직면해 있다”고 지적했다. 

 또한 “목사의 권위는 그 무엇보다 성경을 바르게 알고 가르침에서 비롯되기에 이들의 권위를 먼저 세워줘야겠다는 마음으로 오로지 목회자들에게만 성경을 가르쳐 왔다. 우리는 예수님의 말씀대로 분부하신 모든 것을 다 가르쳐 지키게 하지 못하고 있다. 하나님나라를 증거함에 있어서 예수영접만 강조하지 예수배움을 거의 놓치고 있다”고 토로했다. 

 또 이대표는 “창세기 1장부터 계시록 22장까지 예수그리스도와 하나님나라를 말씀하고 있음에도 그것을 자세히 가르쳐주지 못한다. 더 나아가서 교회학교나 소그룹모임 등에서 성경이 제대로 가르쳐지지 않고 있다. 뿐만 아니라 갈수록 이단이나 사이비가 득세를 하고 있는 상황이기에 성경을 제대로 가르치고 전하는 것이 시급하다. 이에 목회자뿐만 아니라 평신도들에게도 성경을 바르고 온전하게 알도록 성경강좌를 개설하기로 작정했다”고 강조했다.

 

굼나제하우스.JPG

◇굼나제하우스에서는 목회자들과 성도들에게 성경을 쉽고 명쾌하게 가르치기 위해 성경강좌「키워드를 찾아라」 를 3월부터 개강한다.

 

 한편 이대표는 35년 전 하나님께서 바른 교회운동을 위한 기도를 하게 하셨다고 한다. 그 때부터 지금까지 지속적으로 바른 교회를 위한 일에 힘써 왔다. 대안학교 중 하나인 세인고등학교를 세워 3년 동안 교육했다. 그러나 그곳에서도 정작 해야 할 성경을 집중적으로 가르칠 수 없었다. 그래서 두 번째 대안학교인 굼나제사랑학교를 세워 성경을 가르치기 시작했다. 그러던 중 하나님께서 키워드를 통해 성경을 올바르게 볼 수 있는 놀라운 비결을 알려주셨다고 한다.

 

 이대표는 “성경을 너무 사랑하다보니 성경을 바로 알게 하는 실마리가 키워드에 있음을 알게 됐다. 어렵다고만 생각했던 요한계시록도 쉽게 이해가 되어 '키워드로 쉽게 푸는 요한계시록 이기는 자가 되라'는 책을 쓰게 됐다. 창세기부터 계시록까지 키워드로 여는 묵상집도 완성했다”고 서술했다. 10여년 동안 국내외 목회자를 대상으로 성경과 설교를 가르쳐온 이대표는 한국교회의 부흥을 위해 평신도사역자들까지 확대할 계획으로 동 강좌를 시작하게 됐다.

 

굼나제하우스 성경강좌.jpg


전체댓글 0

  • 15533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키워드’로 ‘성경’을 쉽고 명쾌하게 배운다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