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4-23(화)

SM목회연구소 박영득목사, 행복한 신앙생활을 위한 경건의 습관

“말씀과 기도로 다져진 경건의 습관은 신앙생활의 승패를 결정한다”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4.01.23 10:59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박영득 목사.JPG
SM목회연구소 소장 박영득목사

  코로나로 인해 침체되어 있는 성도들의 영적인 회복을 위해 SM목회연구소(소장=박영득목사)는 ‘거룩한 경건의 습관’ 길들이기 운동을 펼치고 있다.

 

 큰빛교회 원로목사인 박영득소장은 평신도가 목회하는 교회의 비전을 가지고 30여년간 한 길을 달려온 목회자이다. 건강한 교회, 부흥하는 교회를 위해서 어린이 LTC, 청소년 LTC. 장년부 LTC를 개발했다. 또한 다음세대와 장년세대, 노인세대를 부흥시켜 건강한 교회의 모델로 세워가고 있다. 

 

 최근에는 매일 성경읽기와 기도를 위한 발간한 「매일만나(EM)」를 통해 영적 침체에 빠진 성도들의 회복과 행복한 신앙생활을 위해 꼭 필요한 경건의 습관 길들이기 운동을 전개하고 있다. 

 

 박목사는 “EM 즉 매일만나는 이스라엘 백성들이 매일 광야에서 만나를 거두어 먹었듯이 우리 성도들도 광야와 같은 세상에서 믿음으로 살기 위해 매일 만나인 하나님의 말씀을 읽고 기도하는 간단한 묵상집이다”라고 소개했다.

 바울이 디모데에게 경건에 이르기를 연습하라고 했듯, 경건연습, 경건훈련은 성도들에게 꼭 필요하고 중요하다. 그런데 한국교회 성도의 약 20% 정도만 매일 성경을 읽는다.

 

 박목사는 “영적인 훈련인 성경 읽기와 기도하기는 매일 해야 한다. 매일 성경을 읽지 않는데 어떻게 거룩하고 경건한 성도가 될 수 있을까 고민하던 차에 7년 전에 거룩한 경건운동인 EM을 시작하게 됐다. 그리고 지금은 많은 교회와 성도들이 경건의 훈련에 참여하고 있다”고 밝혔다. 

 또한 “일주일에 한 번 모이는 주일학교의 예배와 공과공부로는 점점 더 악해지는 세상에서 어린이들이 믿음으로 살아갈 수 없을 뿐만 아니라 청년이 되기 전에 교회를 떠나 세상으로 갈 것이 자명한 일이다. 그래서 어린이들이 가정에서 매일 부모의 지도를 받아 성경 읽고, 기도문을 쓰고, 성경을 암송하는 훈련을 통해서 하나님의 사람으로 자랄 수 있도록 돕기 위해 어린이용 매일만나를 만들었다”고 덧붙였다.

 

 어린이용은 부모들이 구입하여 가정에서 매일 시간을 정해주고 실천할 수 있도록 도와준다. 교회에서는 분반공부시간에 주일에 해당하는 매일만나를 교사와 함께 진행한다. 교사는 어린이들이 매일 EM을 할 수 있도록 주중에 전화하여 격려한다. 이렇게 하면 매일 성경을 읽고 기도하는 경건훈련을 통해 믿음의 어린이로 자라나게 될 것이다.

 

 박목사는 “신앙생활은 습관으로 하는 것이다. 우리는 이것을 거룩한 습관이라고 한다. 예수를 잘 믿는 성도, 행복한 성도는 모두 다 거룩한 습관이 있다. 습관이 그만큼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또한 “행복한 신앙생활을 위한 최고의 습관은 경건의 습관이다. 경건의 습관은 매일 기도하고 매일 성경 읽는 습관이다. 습관은 같은 일을 1년 이상 반복할 때 만들어지는 것이다. 

EM을 통해 매일 성경 읽고 기도하면 경건의 습관이 만들어진다. 그리고 경건의 습관은 신앙생활의 승패를 결정한다”고 피력했다. 또 “성도는 반드시 매일 성경 읽고 기도하는 경건의 습관을 가지고 있어야 한다. 경건의 습관을 만드는 최고의 훈련이 바로 EM이다”라고 확언했다.

박영득목사 에브리데이 만나.JPG


전체댓글 0

  • 08139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SM목회연구소 박영득목사, 행복한 신앙생활을 위한 경건의 습관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