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2-23(금)

교회·세상에서 신뢰받는 일꾼 다짐

예장 합동측 108회기 총회 섬김이대회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3.11.27 14:07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KakaoTalk_20231109_100347330.jpg

대한예수교장로회 합동측 제108회 총회(총회장=오정호목사)는 지난 6, 대전광역시 소재 새로남교회(담임=오정호목사)에서 섬김이대회를 열고, 교회와 세상으로부터 신뢰받는 일꾼이 되기로 다짐했다. 이번 대회는 교회여 일어나라!는 주제로 108회기 총회 임원과 기관장, 상비부 임원, 상설특별위원회 임원 등 350여 명이 참석했다.

이날 개회예배에서 오정호총회장은 교회를 세우는 일꾼이라는 제목의 설교를 했다. 이어 최윤식박사(아시아미래인재연구소 소장), 심창섭총장(국제개발대학원) 박성규총장(총신대학교) 등이 강의했다.

최박사는 2050 한국교회 다시 일어선다를 주제로 강연하면서 과거 3번의 부흥기에 이은 제4의 부흥기는 통일을 준비하는 기간이고, 5의 부흥기는 통일 부흥기라고 분석했다. 또한 심창섭총장(국제개발대학원)개혁자의 신앙과 삶을 주제로 강연했다.

이어 박성규 총장은 108회 총회의 성공을 위한 제안을 발표하면서 총회는 확대된 교회 교회는 그리스도의 몸 지상교회는 전투적인 교회라고 밝혔다. 또한 총회가 공교회의 역할을 감당해야 한다.”, 산하 교회의 연합을 통해 하나님을 왕으로 모시고 순종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한편 오정호 총회장은 능력보다 화목이란 주제의 특강에서 품격 있는 리더의 다섯 가지 핵심 가치로 능력보다 화목 추구 혼자보다 함께 실천 문화보다 복음의 가치를 주장 현재보다 미래 주목 나보다 주님 편에 서는 것 등을 들었다.

스트-합동총회.jpg

한편 <섬김이 서약식>에서 350여 명의 총회 직분자들은 교회와 세상으로부터 신뢰받는 모범 일꾼될 것을 서약했다. 그 내용은 진실한 삶과 사역 위해 솔선수범 부당한 이권 개입 금지 공정한 직무 수행 총회 섬김이로서 품위 유지 총회 품격 상승 위한 헌신 등이다. 또한 각 부 및 위원회, 그리고 기관 보고를 했다.

이번 섬김이대회를 계기로 108회기 총회 지도자들이 한마음, 한뜻으로 전국교회를 살리는 일에 앞장설 전망이다.

태그

전체댓글 0

  • 19387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교회·세상에서 신뢰받는 일꾼 다짐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