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6-17(월)

학생신앙운동서 문화금식운동

십자가의 의미에 깊은 묵상을 추구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3.03.20 11:10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3ec583f9d8adf4eac0819484d04f438c.jpg


학생신앙운동(SFC)은 지난 20일부터 다음달 9일까지 십자가에 스며들다라는 주제로 문화금식운동을 진행하고 있다. 운동대상은 기독교인이면 누구나 가능하며, 이 단체의 환경운동인 지구 돌보기와 함께 진행된다. 지구돌보기는 「△재활용품 사용하기 개인텀블러 사용하기 잔반 남기지 않기등을 실천하는 것이다. 이 단체는 이 운동을 통해서 십자가의 의미를 더 깊이 생각하고자 한다고 밝혔다.

 

이 단체 관계자는 “SFC2008년부터 고난주간을 의미있게 보내기 위해 문화금식운동을 해왔다. 절제를 통해 하나님께 집중하기 위한 소극적 노력에서 이제는 예수님을 더 깊이 생각하는 적극적인 운동으로 변화해왔다.”면서, “예수 그리스도를 묵상하며 깨닫게 되는 하나님의 충만한 사랑을 누리기 위한 노력이다. 이번 2023년에도 예수 그리스도께서 지신 십자가를 통해 더 적극적인 문화금식운동을 이어가려고 한다고 밝혔다.

 

이 운동은 사순절 기간동안 가상칠언이라고 불리는 예수가 십자가에서 말하신 일곱 마디를 묵상한다. 묵상을 돕는 시나브로 노트를 이 단체 홈페이지를 통해서 제공하며, 노트 속 큐알코드를 통해 해설 영상도 시청할 수 있다. 노트는 「△묵상 말씀의 빈칸 체우기 말씀의 대한 질문 오늘의 미션등으로 이루어져 있다.

태그

전체댓글 0

  • 65093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학생신앙운동서 문화금식운동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