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12-04(일)

서울신대서 공동체성경읽기 시상식

졸업 전에 ‘성경 1독’ 하도록 격려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2.09.26 18:42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스트-서울신대.PNG

공동체성경읽기(PRS) 1학기 시상 및 신규리더 임명 헌신예배를 진행했다.

 

서울신학대학교(총장=황덕형목사)는 지난달 20일 성결인의집 대강당에서 ‘2022-2학기 공동체성경읽기(PRS) 1학기 시상 및 신규리더 임명 헌신예배를 진행했다.

 

이날 헌신예배는 김성원교수(PRS센터소장)의 인도로 신앙고백과 찬양, 황덕형총장의 장학증서 및 PRS 임명장을 수여, 김영인교수(PRS센터부소장)의 대표기도, 공동체성경읽기, 성경봉독, 황총장의 읽으라란 제목의 설교, 축도로 마쳤다.

 

황덕형총장은 성경책은 하나님이 여러분에게 준 백지수표와 같다, “즉 하나님이 여러분에게 맡기신 것이다, “우리는 성경을 읽고 하나님의 역사가 이루어지도록 노력해야 한다고 말했다. 또한 성경읽는 것을 통해 학교에서 학생들이 학문만 배우는 것이 아니라, 생명의 양식을 먹고 배우길 바란다고 전했다.

 

이번 행사에서 임명받은 리더는 학생 72, 교수 3, 직원 1명이며, 지난 학기에 비해 학생리더가 대폭 증가했다. 이는 2학기부터 신학과의 신학현장교육을 PRS 방식으로 전환한 결과이다고 밝혔다.

 

김성원교수는 학생들이 졸업 전까지 PRS 방식으로 최소 성경 1독을 할수 있고, 리더로 훈련과 양육을 받을 수 있도록 설계했다고 말했다.

 

한편 동 대학은 지난 3‘2022년 공동체성경읽기를 시작했다. 성경 읽는 대학이란 모토를 갖고 이 운동을 전개하고 있다.

태그

전체댓글 0

  • 5182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서울신대서 공동체성경읽기 시상식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