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8-09(화)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2.06.24 11:20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문화탑-복음의전함.jpg

광교선교단체 복음의전함은 들어볼까 세미나를 연다사진은 인천지역 세미나.

 

유명인 간증과 목회자들이 풀어낸 콘텐츠를 짧은 영상에 담아

지역별 각 교회서 들어볼까란 세미나로 새로운 전도법 소개

 

사단법인 복음의전함(이사장=고정민)은 광고로 하나님의 사랑을 전하고 있다. 다음달 13일까지 전국의 교회에서 들어볼까 세미나를 진행한다. 코로나 팬데믹의 완화와 함께 이전에 참여했던 교회들의 뜨거운 성원에 힘입어 7개 지역 교회에서 열린다.

7월 510시에 고양시 일산광림교회를 비롯한 7월 710시에 서울시 여의도침례교회, 7월 810시에 서울시 광림교회, 7월 820시에 춘천시 순복음춘천교회, 7월 1110시에 강릉시 강남성결교회, 7월 1210시에 부산시 포도원교회, 7월 1310시에 용인시 수원중앙침례교회에서 가진다.

 

세미나는 동 단체 고정민이사장이 대표연사로 참여한다. 전도 플랫폼 들어볼까구성을 안내하고, 새신자를 교회에 오게 하는 들어볼까의 활용방법을 설명한다. 또한 코로나19를 겪으며 온라인 위주로 바뀐 문화의 흐름에 따라 SNS 등 미디어를 활용한 실질적인 전도 방법을 제안한다.

 

세미나 참석 교회에 제공되는 특별혜택도 있다. 들어볼까내에 지역교회 연결 서비스인 교회찾기에 교회를 무료로 등록할 수 있다. 또한 명함을 통해 복음을 전하고, 명함을 받은 사람이 교회로 찾아올 수 있게 하는 복음명함의 원본 디자인 파일이 무상으로 제공된다. 미자립교회에 제공되는 혜택도 있다. 세미나에 사전 신청한 미자립교회 중 각 지역 선착순 30교회에 복음 광고 전도지가 무료 제공될 예정이다.

 

동 단체 고정민이사장은 결국 복음을 전하는 일은 교회에서 다시 시작되어야 하지 않겠느냐, “세미나를 통해 미디어 전도가 전국 각지 교회에서 시작되어 5천만 국민 전도운동으로 이어지고, 주님의 복음이 곳곳으로 흘러가 대한민국 교회가 새롭게 믿음을 가진 이들로 가득 찼으면 좋겠다고 전국 교회의 참여를 독려했다. 들어볼까를 통해 제안되는 새로운 전도 방식은 대한민국 복음의 불씨를 다시 한번 살릴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이다.

 

한편 동 단체는 지난해 12월 새로운 전도플랫폼 들어볼까를 공개했다. 들어볼까에는 유명인의 간증과 목회자들이 알기 쉽게 풀어낸 기독교 교리 콘텐츠가 5분짜리 짧은 영상으로 담겨있다. 동 단체는 교회에 한 번도 가본 적 없거나, 기독교에 대해 잘 모르는 사람들에게 기독교를 거부감 없이 올바르게 소개하고 전도하기 위해 들어볼까를 제작했다고 밝혔다.

 

동 단체는 교회에서 들어볼까로 복음을 전파하는 데 활용할 수 있도록 교회 대상으로 설명회를 계속 개최해 오고 있다. 기존 설명회는 사전신청한 교회를 대상으로 줌 온라인 설명회로 개최됐었다.

 

 

이전 설명회에 참여했던 목사들은 전도에 대한 막막함이 있었는데 너무 좋은 정보와 콘텐츠를 알게 되어서 앞으로 많은 도움이 되리라 생각한다, “일반인들이 접근하기 쉬운 콘텐츠를 이용해서 비신자들과의 접촉점을 찾는 데 많은 도움이 될 것 같아 감사하고 기대된다고 소감을 밝혔다.

 

사단법인 복음의 전함은 광고를 통해 하나님의 사랑을 전하는 비영리 광고선교단체다. 광고라는 도구를 통하여 비신도들을 대상으로 복음의 메시지를 자연스럽게 노출하고 사람들의 생활권 안에서 녹아든 세상을 만들기 위해 광고선교사역의 사명을 감당해 오고 있다.

태그

BEST 뉴스

전체댓글 0

  • 99734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광고’를 통해 ‘하나님의 사랑’을 전한다, 복음의전함서 전도 플랫폼 세미나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