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2-20(화)

생명의 빛’인 예수 그리스도를 만난다

회개를 통해 그리스도의 생명이 풍성한 교회로 성장하도록 생명 얻는 회개로 진리를 알고 교회개혁과 복음의 진리 선포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2.06.17 09:31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임준식 목사(3-2.6).jpg
메타노이아선교회 임준식 대표회장

 메타노이아선교회(대표회장=임준식목사·사진)는 제65기 제자훈련을 오는 20일부터 22일까지 진행한다. 생명을 얻는 회개로 진리를 알게 하며 교회 개혁과 복음의 진리를 선포한다. 선교회답게 동훈련의 주제도 성막에 계시 된 생명의 빛이다. 표어는 생명 얻는 회개, 생명의 빛 예수 그리스도께로 돌이켜 생명이 있는 풍성한 교회가 되자이다.

 

임준식대표회장은 종교개혁의 핵심인 5가지로 요약된 개신교의 신앙을 사도바울은 계시된 믿음이라고 했다. 사람에게 듣고 배운 것이 아니라 하나님이 마음을 열게 하셔서 예수그리스도를 만나게 하시고 말씀을 듣게 하셨다. 그것을 계시라고 한다. 우리가 복음과 영성을 말할 때 영성자체는 예수 그리스도로 계시된 믿음이다.”라고 말했다.

또한 성경에서 죄가 무엇인지 알았고 의가 무엇인지 알게 했고 심판이 무엇인지 알았다. 이 모든 목적은 모든 사람으로 하여금 영혼구원을 받게 하려 함이다. 모든 사람으로 이 진리를 알게 하자. 이것이 메타노이아의 선교이고 교회목회도 이것이 중점이 되어야 한다. 그럴 때 한국교회가 개혁할 수 있다.”고 피력했다.

 

임대표회장은 성경 66권 중 단일 주제로 가장 많은 부분을 차지하고 있는 성막에 대한 중요성을 강조했다. 특히 성막문과 휘장의 네 가지 색에 대하여 홍색은 예수 그리스도의 보혈의 피(속죄함, 속량), 청색은 부활이요 생명이 되신 예수 그리스도, 자색은 만왕의 왕이 되신 예수 그리스도, 흰색은 가늘게 꼰 베실이며 예수 그리스도의 순결과 성결(성도의 성화(1:6))이며 그리스도의 성품, 십자가는 십자가에서 다 이룬 것을 예표 한다고 설명했다.

특히 메타노이아 선교회는 생명 얻는 회개로 진리를 알게 하며 교회 개혁과 복음의 진리를 보존하는 선교회이다. 모든 교회로 종교개혁의 5대 요소를 기반으로 개혁되고 회복하게 되는 비전을 제시한다. 계시와 레마의 복음을 통해서 그리스도인으로서 회복된 행복이다.”라고 소개했다.

동 선교회는 종교개혁의 5대 강령을 기준로 오직 성경, 오직 그리스도, 오직 은혜, 오직 믿음, 오직 하나님께 영광을 기조로 삼았다. 또한 계시와 레마의 복음을 통해 5가지의 비전을 선포한다.

첫째는 예수 그리스도의 계시(1:11-12), 둘째는 내게 이루어지다 고백하는 레마(1:38), 셋째는 복음에는 하나님의 의(1:17), 넷째는 살리는 것은 영이요 생명(6:63), 다섯째는 내게 사는 것은 그리스도(2:20)이다.

임대표회장은 어떻게 하면 예수 그리스도를 따라 주님의 마음으로 돌이키고 살아가야 하는지 살리는 것은 영이니 육은 무익하니라 내가 너희에게 이른 말은 영이요 생명이라는 말씀에 의지하여 돌이켜야 한다고 권면했다.

또한 나는 성경에서 누구를 만나야 하는가? 예수님 당시 증거인 구약에서 그리스도를 만나는 것이다. 구약을 예수 그리스도로 풀어낼 수 있는 영성을 가져야 한다. 신약의 4복음에서 예수님은 늘 하나님을 말한다. 바로 하나님이 예수님 자신이시고 예수와 하나님은 한 분인 것을 알게 되었다. 구약 39권과 신약 4복음에서 성부 성자 하나님을 알게 되고 마가의 다락방에서 성령을 받는 것처럼 성령이 임했다. 성령을 통해 사도행전 그 이후 구약에 있는 벧엘, 구약의 임마누엘이 성부 성자 성령이 내 안에 계신다, 내가 성령의 전이 되었다는 이런 부분이 인식되어지고 알아졌을 때 영성의 삶이 이루어지는 것이다. 그래서 우리는 서신, 신약과 구약을 통해서 성령의 열매가 나온다. 곧 내 의가 아닌 성령의 열매로 기쁨이 오고 평강이 온다. 하나님 나라 안에 들어가는 것이다. 현재 하나님의 나라에서 살지 못하면 죽어서도 하나님의 나라에 못 들어가는 것이다. 현재 영생, 영원한 생명의 영생적인 삶이 우리 몸이 떠날 때 하나님의 나라로 예수 그리스도 같은 신령한 몸을 입고 가는 것이다. 이것이 바른 성경적인 영성이다.”라고 강조했다

마음과 생각을 돌이키되, 그리스도의 마음으로 돌이키고, 돌이킨 그리스도의 신성한 성품으로 그리스도 안에서 쉼을 얻어, 참 마음과 온전한 믿음의 삶을 살자는 것이 선교비전이다.

 

성막세미나 광경.jpg
성막에 나타난 예수 그리스도를 강의하는 임준식대표회장

 

동 선교회는 예수 그리스도께서 성막에 계시된 생명의 빛이심을 강조한다. 그 생명의 빛이신 예수 그리스도를 구약에서 만나고, 신약에서 하나님을 만나며, 그 예수 그리스도로 성령의 전이 되어, 성령 안에서 의와 평강의 기쁨을 누리며 살기를 강권하고 있다.

전체댓글 0

  • 01057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생명의 빛’인 예수 그리스도를 만난다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