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11-29(월)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1.10.20 11:22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스크린샷 2021-10-20 오전 11.23.21.png


사무총장 김종명목사는 ‘개혁주의 생명신학’이라는 교단의 정체성을 바탕으로 지속성장이 가능한 총회를 만들어나갈 것을 다짐했다.

김목사는 “3년 전 사무총장 출마 당시 내세웠던 ‘깨끗한 총회’ 공약이 완벽하게 이행되지는 않았지만, 나름의 성과를 거둘 수있었 던 점에서 큰 보람을 느낀다.

 

특히 3년의 경험을 소중히 간직해 앞으로도 ‘그림자’처럼 총회 일을 할 것 을 바탕으로 이전보다 폭넓은 행이라고 말했다. 보이지 않는 곳에서, 맡은 소임을 충실히 하여 총회가 제2의 도약을 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목사가 밝힌 교단의 최대현안은 다툼이 없는 총회이다. 그는 “사회법으로 가지 않기로 한  있다. 지난 회기 백석인들의 으로 가지 않기로 한 부분은 어느 정도 구현됐지만 역으로 총회 내의 고소·고발이 남발된 경향이 있다”며 “이 부분을 정비시켜야할 필요가 있는 것 같다. 예를 들어 타 교단은 개인 차원의 고소·고발이 어렵고 패소할 경우 노회 행정조치까지 이뤄지기도 한다”고 설명했다. 

 

이어 “우리 교단이 한국교회 내에서 책임 있는 교단의 위치에 서 있다. 대사회적인 활동에도 좀 더 목소리를 낼 필요가 있다. 지난 회기 백석인들의 헌혈 캠페인이 한국교회에 신선한 충격을 줬다. 앞으로 이런 활동들이 더 많아질 수 있도록 맡겨진 자리에서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특히 최근 한국교회에서 관심이 쏠리고 있는 연합기관 통합과 관련해 “진보와 보수를 뛰어넘는 한목소리가 필요하다. 우리 교단이 이 일에 밑거름이 되면 좋겠다. 하나 된 목소리를 통 해 반성경적인 법안들에 대해 효과적으로 대응할 필요가 있다”고 강조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70864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총회가 제2의 도약을 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 - 사무총장 김종명목사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