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06-22(화)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1.05.28 15:27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스크린샷 2021-05-28 오후 3.29.17.png

 

인간은 다른 종과 달리 자기에 대한 지원을 받을 때만 사랑받는다고 느끼는 동물이다. 이런 점에서 우리는 자녀를 사랑한다고 하면서 독을 주는 경우가 얼마나 많은지 검토해야만 한다. 인간은 자신의 몸을 사용하여 현실에 부딪치면서 무언가를 해 냈을 때 “나도 할 수 있구나” 하는 자기감을 갖게 되고 이것을 지원해 주는 사람을 고마워하고 그 때 사랑받는 느낌을 갖게 된다. 이런 상황에서만 인간의 삶은 공허하지 않고 삶이 실제처럼 느껴지게 된다. 자녀들에게는 똑똑한 부모보다는 무지한 부모나 스승이 필요하다. 이들은 자녀의 시행착오에 대해 초조해 하지 않고 결국 자기 스스로 해 내도록 기다릴 줄 안다. ‘자아지원’을 받지 못한 아이들은 거짓으로 인생을 살거나 눈치보며 다른 사람의 인생을 살게 된다. 그들은 평생 자신을 찾기 위해 방황한다. 부모가 자녀에게 참된 자기의 느낌으로 살아가게 하는 것, 이것이 부모가 자녀에게 해야 할 일이다.

 

이런 인간의 자기감은 하나님도 꺾지 않는다. 하나님이 주신 생명력은 바로 이 자기감이라는 곳에 깃들기 때문이다. 이 때문에 하나님은 브니엘에서 야곱의 이름을 ‘이스라엘’로 바꾸고 네가 이겼다라고 말씀했다.(창32:28) 때문에 ‘자기부정’은 먼저 이 ‘자기감’이 잘 구축된 사람에게만 적용될 수 있는 말이다. 청지기로서 자녀의 이 본성이 짓밟히지 않고 잘 발현되게 해 주어야하는 것은 부모의 책임이다. 이 힘은 거짓 인생에서 벗어나 진솔한 인간, 현실을 창조적으로 잘 변형시키면서 살아가게 하는 무엇이며 믿음에서도 아주 주요한 요소가 된다. 하나님이 우리에게 준 이 자기라는 느낌이 온전해질 때 우리는 나에게서 빠져나와 다른 사람에게 눈을 돌릴 수 있다. 이것이 “네 이웃을 네 자신과 같이 사랑하라”(마19:19)는 말의 의미다. 이 기초가 없는 사람은 평생을 자신을 찾는 일에 에너지를 투자해야만 한다. 자기를 찾아 헤매는 사람에게 “너는 왜 꿈이 없니, 왜 비전을 갖지 못하니?” 라고 야단칠 수는 없다.

 

성공의 공식과 원리를 아는 우리는 자녀에게 꿈을 강요하지만 꿈은 위에서 오는 것이지 강요한다고 가질 수 있는 것이 아니다. 하나님은 요셉에게 꿈을 주고 하나님의 계획을 실행해 나갔다. 벧엘에서 돌베개를 베고 자다 받은 야곱의 꿈은 “내가 너를 사랑하고 내가 너를 지켜 주겠다”는 꿈이었다. 야곱은 사랑타령 돈타령으로 점철된 삶을 살다가 인생말년에 자기부정을 깨닫게 된다. 그것은 하나님이 정말 자신을 사랑한다는 사실을 삶으로 깨달은 다음의 일이었다. 반면에 요셉은 17살 때부터 성화의 과정에 던져졌다. 그는 이미 그 이전에 부모와 사랑과 야곱으로부터 들었던 하나님의 말씀을 통해 자기감이 구축되었기에 하나님은 자신있게 그를 불구덩이에 던져 넣을 수 있다. 만약 요셉이 현실인식 능력이 뛰어나서 형들의 눈치를 살필 줄 알았고 자기감에 대해 그렇게 자신감을 갖지 못했다면 형들의 마음을 상하게 하는 꿈 이야기를 두 번씩이나 하지 않았을 것이다. 

 

가정에서 채우지 못한 이 결핍을 군대에서 채우려 하는 군인을 생각해 보기 바란다. 행진할 힘도 구호를 외칠 힘도 없어 치료만 받고있는 병사는 전쟁을 수행할 수 없다. 성도들은 주님의 사랑, 성육신의 과정에서 평생을 머물기를 원한다. 이러한 성도들에게 자기부정을 강요하거나 왜 비전을 갖지 못하냐고 야단칠 수 없다. 저들의 삶과 말씀은 항상 분열속에 머물게 된다. 삶의 기초는 인생의 초기 가정에서 이루어져야 한다. 자기감에 상처받은 성도는 복음을 어려워하고 평생 사랑받기만을(유유) 고집한다. 우리는 그 원인을 가정에서 찾아야 한다. 가정이 교회와 인간의 모든 삶의 기초가 되는 이유가 여기에 있다./양지평안교회 목사

태그

전체댓글 0

  • 67613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신앙과 삶의 기초-가정”(창37:19)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