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4-23(화)

사회/경제/건강/민족
Home >  사회/경제/건강/민족  >  민족

실시간뉴스
  • 세계평화대학서 공평해 프로젝트 100일 향해 출정식 기자회견
         세계평화대학은 오는 4월 25일 「공평해 프로젝트 100일 향해 출정식 기자회견」을 진행한다. 이날 기자회견은 올해 6월 제주-오키니와-타이완을 도는 100일간의 평화항해를 떠나는 공평해 프로젝트 팀원들의 이야길 듣는 시간이 될 것이다. 주최측은 바다와 요트, 평화에 관심 있는 모든 사람들의 참석을 요청했다.  이 단체 관계자는 " 이 프로젝트는 군사적 긴장감이 도는 '제주-오키나와-타이완'을 잇는 바닷길 5,000km를 바람의 힘을 빌린 요트로 항해하며 반전 메시지를 전달하고, 동아시아의 바다를 공존과 평화의 바다 '공평해'(共平海)로 만드는 것을 목표로 한다"면서, "제주도를 강정마을의 해군기지 (반대) 뿐만 아니라 비무장평화의 섬, 제주도를 만들고, 그리고 더 나아가서는 동아시아를 비무장평화의 삼각지역으로 만들자는 프로젝트다"고 말했다.     또한  제주-오키니와-타이완을 코스로 정한 이유에 대해 "세 섬들은 한국-일본-중국에 속한 섬들이 아닌 합병이 된 섬들이다. 그 전에 왕국이었고, 전쟁으로 인한 대학살의 피해가 있었으며 현재 군사기지들이 있다는 공통점이 있다"면서, "세계 분쟁 지역을 다니며 축적된 경험을 통해 전쟁이 벌어지는 패턴을 보았던 국제구호단체 '개척자들'의 창립자 송강호는 한반도로 눈을 돌렸고, 세 섬들이 연대하지 않으면 아픈 역사가 반복될 수 있다는 것을 깨달아 항해 프로젝트를 기획하게 됐다"고 말했다  
    • 사회/경제/건강/민족
    • 민족
    2023-04-24

실시간 민족 기사

  • 세계평화대학서 공평해 프로젝트 100일 향해 출정식 기자회견
         세계평화대학은 오는 4월 25일 「공평해 프로젝트 100일 향해 출정식 기자회견」을 진행한다. 이날 기자회견은 올해 6월 제주-오키니와-타이완을 도는 100일간의 평화항해를 떠나는 공평해 프로젝트 팀원들의 이야길 듣는 시간이 될 것이다. 주최측은 바다와 요트, 평화에 관심 있는 모든 사람들의 참석을 요청했다.  이 단체 관계자는 " 이 프로젝트는 군사적 긴장감이 도는 '제주-오키나와-타이완'을 잇는 바닷길 5,000km를 바람의 힘을 빌린 요트로 항해하며 반전 메시지를 전달하고, 동아시아의 바다를 공존과 평화의 바다 '공평해'(共平海)로 만드는 것을 목표로 한다"면서, "제주도를 강정마을의 해군기지 (반대) 뿐만 아니라 비무장평화의 섬, 제주도를 만들고, 그리고 더 나아가서는 동아시아를 비무장평화의 삼각지역으로 만들자는 프로젝트다"고 말했다.     또한  제주-오키니와-타이완을 코스로 정한 이유에 대해 "세 섬들은 한국-일본-중국에 속한 섬들이 아닌 합병이 된 섬들이다. 그 전에 왕국이었고, 전쟁으로 인한 대학살의 피해가 있었으며 현재 군사기지들이 있다는 공통점이 있다"면서, "세계 분쟁 지역을 다니며 축적된 경험을 통해 전쟁이 벌어지는 패턴을 보았던 국제구호단체 '개척자들'의 창립자 송강호는 한반도로 눈을 돌렸고, 세 섬들이 연대하지 않으면 아픈 역사가 반복될 수 있다는 것을 깨달아 항해 프로젝트를 기획하게 됐다"고 말했다  
    • 사회/경제/건강/민족
    • 민족
    2023-04-24
비밀번호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