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성경동화기사
두 증인 2015/12/10 10:15
“3절에 ‘내가 나의 두 증인에게 권세를 주리니 그들은 베옷을 입고 천이백육십일을 예언하리라, 라고 하셨는데 이게 누구인가요?”“4절에 ‘이들은 이 땅의 주 앞에서 있는 두 감람나무와 두 촛대라고 하셨…
어린이 신앙성장 위한 동화적 성경문답 2015/10/08 18:59
“사도 요한은 예수 믿는 자들에게 편지를 쓰면서 그 목적이 예수 믿는 자들에게 영생이 있음을 알게 하는데 있다고 말하고 있단다.” “무슨 뜻이죠?” “예수 믿기 전에는 영생이 없다가 예수를 믿는 다음…
그리스도의 고난에 참여 2015/08/26 10:20
박승일 “이조 시대에 한 선비가 과거 시험을 준비하여 책만 읽고 다른 일엔 통 신경을 안 썼대. 그 부인이 바가지를 긁어대다가 ‘아니 책만 읽으면 다예요? 지붕은 새고 배는 쫄쫄 굶는데 제발 나가서…
산 소망 2015/08/26 10:11
박승일 “사람은 소망을 먹고 사는 존재라는 말이 있단다. 아무 소망도 없이 사는 사람은 사실은 살아있는 사람이라고 볼 수 없지. 각각 자기 나름대로의 소망을 가지고 살고 있지. 어떤 사람은 돈 많이…
혀를 금하여 2015/08/26 10:02
박승일 〈생명을 사랑하고 좋은 날 보기를 원하는 자는 혀를 금하여 악한 말을 그치며 그 입술로 거짓을 말하지 말고〉 “생명을 사랑하고 좋은 날 보기를 원하는 자는 누구일까요?” “이 세상 모든 …
믿음의 기도2 2015/08/26 09:49
박승일 “아버지, 기도의 힘이 이렇게 센지 몰랐어요. 참 대단하네요. 믿음의 기도는 병든 자를 구원한다고 했네요.” “그래. 아마 예수 믿는 사람치고 기도를 하지 않는 사람은 한 명도 없을걸. 기도는…
믿음의 기도1 2015/08/26 09:42
박승일 “믿음의 기도는 병든 자를 구원한다고 했네요.” “그래.아마 예수 믿는 사람치고 기도를 하지 않는 사람은 한 명도 없을걸.기도는 우리들의 숨쉬기와 같다고도 하였지.숨 안 쉬고 살 수 있을까?한…
어린이 신앙성장 위한 동화적 성경문답 137 2015/08/24 16:15
히브리서 13장 16절 “옛날 구약시대에는 소, 양, 비둘기를 제물로 바치는 제사를 드렸지요?그런데 예수님이 십자가에서 우리들의 죄를 속하기 위하여 자기 몸을 제물로 바치신 이후로는 구약시대처럼, 소나…
내일 일을 너희가 알지 못한다 2015/08/24 16:04
내일 일을 너희가 알지 못한다 ─ 야고보서 4장 13-14절 박승일 “아버지, 우리 반에 자랑쟁이가 있어요. 별거 아닌 것 가지고도 엄청 자랑해요.” “그래. 그건 우리 어른 세계에서도 흔히 볼 수 있는…
혀, 말 2015/08/24 13:58
박승일 “우리 입안에 치아와 혀가 있지. 치아는 우리가 먹는 음식물을 씹어 소화하기 좋게 하여 주지. 그러면 혀는 무슨 일을 할까?” “말이요. 말을 하는 데 쓰이지요.” “그래 맞았다. 만약 혀가 없…
이같은 제사를 2015/08/24 10:50
박승일 “옛날 구약시대에는 소, 양, 비둘기를 제물로 바치는 제사를 드렸지요?그런데 예수님이 십자가에서 우리들의 죄를 속하기 위하여 자기 몸을 제물로 바치신 이후로는 구약시대처럼, 소나 양이나 비둘…
 1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 기독교신문 (http://gdknews.kr) | 창간: 1965년 12월 12| 회장 : 김종량 | 서울특별시 성동구 고산자로 202 303호
    사업자등록번호 : 206-81-31639 | 대표전화 : 02-2295-8881 | 편집국: 02-2295-8884 | 광고국: 02-2294-8886 | 업무국: 02-2295-8885 | FAX: 02-2292-4042
    기사제보: cap8885@naver.com  Copyright ⓒ 2007-2015 기독교신문 All right reserved.
    사랑의 실천- 기독교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