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기사

“진짜 이단인 종교혼합주의로 교회의 본질 상실” 2017/02/15 13:16
자신들이 속한 신학과 교리의 잣대로 무자비하게 이단 정죄 “그리스도 외에도 구원받는다는 이단은 분명하게 구분해야” “WEA의 신학위원장 슈마허박사는 WCC제 10차 부산총회에서 ‘WEA는 WCC와…
현대인의 가정문제 해결위한 강연에 주력 2016/12/07 01:40
파란리본셀프힐링연구소의 이병준목사(사진)는 현대인들의 부부와 가정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심리상담과 강연에 주력하고 있다. 깬다는 의미의 파(破)와 알을 뜻하는 란(卵), 그리고 다시 태어난다는 의미…
바쁜 현대인의 마음에 안식을 제공 2016/11/30 23:37
“끊임없는 정보의 홍수 속에 자신의 정체성을 잃어버리고 사회 관계망 속에 빠져있는 현대인들에게 나의 음악이 어린 시절 꿈 많던 그 때를 충분히 회상할 수 안식처가 되기를 간절히 소망한다”고 말하…
신진 인사 계속해서 영입·신비주의적인 것 배제 2016/11/15 16:02
"한국기독교부흥협의회가 더욱 발전하기 위해서는 모든 회원들이 동참할 수 있는 분위기가 조성돼야 하고 각 교단에서 역량 있는 신진 인사들을 계속해서 영입해야 한다. 재정적으로 크게 기여할 사람을 …
관과하면 안 될 청소년 동성애 현실인식 토로 2016/11/09 21:07
“언제부터인가 ‘동성연애’가 ‘동성애’라는 미화된 용어로 바뀌어 사용되기 시작했다. 또한 어느 때부터인가 ‘동성연애’가 ‘인권’의 영역이 되어버렸다. 소위, ‘동성애 코드’가 문화, 예술, 교…
실시간 인터뷰기사
기도운동·성령운동으로 바른 교회상 정립 2017/04/26 15:34
“2016년에 창립된 GOO D-TV부흥사협의회가 2대째를 맞아 더욱 기도운동과 성령운동을 일으켜 바른 교회상을 정립하고, 힘들어 하는 목회자들을 위로하는 사역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하는 김용희목사(사진).…
“진짜 이단인 종교혼합주의로 교회의 본질 상실” 2017/02/15 13:16
자신들이 속한 신학과 교리의 잣대로 무자비하게 이단 정죄 “그리스도 외에도 구원받는다는 이단은 분명하게 구분해야” “WEA의 신학위원장 슈마허박사는 WCC제 10차 부산총회에서 ‘WEA는 WCC와 입장…
현대인의 가정문제 해결위한 강연에 주력 2016/12/07 01:40
파란리본셀프힐링연구소의 이병준목사(사진)는 현대인들의 부부와 가정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심리상담과 강연에 주력하고 있다. 깬다는 의미의 파(破)와 알을 뜻하는 란(卵), 그리고 다시 태어난다는 의미의 리…
바쁜 현대인의 마음에 안식을 제공 2016/11/30 23:37
“끊임없는 정보의 홍수 속에 자신의 정체성을 잃어버리고 사회 관계망 속에 빠져있는 현대인들에게 나의 음악이 어린 시절 꿈 많던 그 때를 충분히 회상할 수 안식처가 되기를 간절히 소망한다”고 말하는 재…
신진 인사 계속해서 영입·신비주의적인 것 배제 2016/11/15 16:02
"한국기독교부흥협의회가 더욱 발전하기 위해서는 모든 회원들이 동참할 수 있는 분위기가 조성돼야 하고 각 교단에서 역량 있는 신진 인사들을 계속해서 영입해야 한다. 재정적으로 크게 기여할 사람을 찾는 …
관과하면 안 될 청소년 동성애 현실인식 토로 2016/11/09 21:07
“언제부터인가 ‘동성연애’가 ‘동성애’라는 미화된 용어로 바뀌어 사용되기 시작했다. 또한 어느 때부터인가 ‘동성연애’가 ‘인권’의 영역이 되어버렸다. 소위, ‘동성애 코드’가 문화, 예술, 교육 등 …
“매년 1천명, 10% 이상 에이즈 환자 증가” 2016/09/28 13:19
“한국의 동성애 확산을 막고 병들어가는 조국과 조국교회를 살려야 할 사명감이 있다. 이를 위해 죽기까지 사명을 다할 것이고 어떠한 위협에도 아버지의 구하심을 믿고 굴하지 않을 것이다”고 말하는 수동연…
어린이·청소년에게 온전한 그리스도 신앙교육 2016/09/12 14:09
"온전하고 강력한 복음을 선포하고 가슴에 예수의 문화를 심음으로써 어린이, 청소년들에게 전인적 그리스도인으로 성장시키는 일은 굉장히 중요한 일이다. 미래세대 아이들에게 무엇을 어떻게 가르칠 것인지를…
직장의 성시화를 통한 복음의 유통을 강조해 2016/09/12 14:07
“현재 우리가 감당해야 할 사명은 우리나라 직장선교 1세대가 이룬 성과에 이어 2세대를 본격 육성해 복음적인 통일한국을 준비해 나가기 위한 초석을 다지는 것이라고 생각한다. 아울러 예배의 생활화, 생활…
연약을 들어쓰시는 하나님의 은혜 체험 2016/09/09 14:13
“‘호흡이 있는 자마다 여호와를 찬양하라’하신 말씀처럼 사회안에 소외되고 부족한 장애인이라 하더라도 마지막에 연약한 육신을 벗고 하나님을 마주하며 찬양하는 자로 천국에서 주님앞에 섰을 때 이 땅에…
성경 한권에서 찾은 거룩한 복음의 씨앗 2016/09/09 14:11
“‘성경 한권이면 충분하다’는 진실을 이 땅 모든 하나님의 형상을 닮은 하나님의 사람들에게 전하는 것이 목표이자 비전이다. 이를 위해 우리의 작은 섬김과 사랑이 예수 그리스도의 복된 소식을 전하는데 …
강한곳에 쓰임받는 연약함의 신비 체험 2016/08/30 17:54
김 해 용 목사 “작은 자가 천을 이루고, 약한 자가 강국을 이루는 것 또한 하나님 나라의 놀라운 원리이다”고 말하는 김해용목사(평돌교회·사진). 김목사는 사회적 약자의 복지를 개선하고 그들과 동행하…
대전지역 성시화에 최선의 삶으로 헌신 2016/08/30 17:52
임 재 복 장로 “기독교를 개독교라 폄하하는 사람들이 많다. 하지만 지금이 기독교가 비상할 수 있는 찬스의 때다. 역사적으로 볼 때 한국 교회는 일제 강점기 한국교회 전교단이 신사 참배를 결의…
외로운 싸움이지만 멈출 수 없는 큰 사명 2016/08/24 23:46
“주민들이 ‘골프장 싸움은 백전백패다’ 그런 얘기를 하더라. 자본을 쥔 사람들과의 싸움이기 때문에, 힘도 백도 없는 마을 주민들이 싸워서 이기기는 어렵다는 것이다. 백전백패라고 하면, 목사가 있어야 할…
교도소에 성령의 바람을 불어넣는 섬김 2016/08/24 23:43
“봉사에는 댓가를 바라지 않는다. 봉사는 은퇴가 없다. 하나님의 일의 끝도 봉사의 끝도 없다”고 말하는 대구 YWC A의 증경회장 배영자사모(사진). 배사모는 대구지역 YWCA에서 1982년부터 봉사를 시작하여 …
청소년 건전한 가치관·자존감 확립강조 2016/08/10 21:33
김 상 룡 “혼돈과 변화의 중심에 서있는 우리의 청소년들 청소년들은 우리의 거울이며 곧 우리에게 다가올 미래다. 이 땅에 많은 청소년들의 마음터에 좋은 나무를 심기게 하기 위해 우리는 오늘도 생각하…
진정한 예배 복음은 복음자체일 때 완전 2016/08/10 21:30
김 지 혜 “찬양사역이든 청소년사역이든 하나님과 사람앞에 진실함이 없으면 죽은 사역이다. 단지 탁월한 리더쉽과 잘 가다듬어진 음악적인 스킬만으로 대중 앞에 선다면 사역자 자신을 향한 매력어필에 지…
순수복음의 중요성, 현대예배 회복절실 2016/08/03 00:02
이광 남간사 “아무리 음악이 좋고 연주인이 좋아도 하나님이 들어 쓰시지 않으면 죽은 예배팀이다. 예배는 복음의 순수함을 지켜나가야 한다. 하나님께서는 복음의 등불을 끄시지 않았다. 나는 그 비젼을…
성경적 비지니스관 직업윤리 함양피력 2016/07/19 15:39
최웅섭목사 “현재 한국교회가 위기라고 보는 시각이 만연해 있는 것 같다. 하지만 현재의 한국 교회를 두고 위기라고 말하고 싶지 않다”고 말하는 최웅섭목사(포유종합무역상사 이사장·사진)는 현대를 살…
장애 비장애를 넘는 교회의 일체성 피력 2016/07/12 17:44
서석철목사 “장애인이 선교의 주체다. 장애인에 대한 깨어있는 올바른 전도 사명을 통해 진정한 사랑의 교회일체성을 회복하여야 한다”고 말하는 서석철목사(김포·강화 밀알 선교단 대표·사진)는 밀알…
 1   2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 기독교신문 (http://gdknews.kr) | 창간: 1965년 12월 12| 회장 : 김종량 | 서울특별시 성동구 고산자로 202 303호
    사업자등록번호 : 206-81-31639 | 대표전화 : 02-2295-8881 | 편집국: 02-2295-8884 | 광고국: 02-2294-8886 | 업무국: 02-2295-8885 | FAX: 02-2292-4042
    기사제보: cap8885@naver.com  Copyright ⓒ 2007-2015 기독교신문 All right reserved.
    사랑의 실천- 기독교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